강재홍 군의원 후보, 광주 국립 5·18민주묘지 참배
오월 영령들의 희생과 헌신 기려
"진상조사가 완료돼 유족들의 아픔 치유되길"
화순저널입력 : 2022. 05. 18(수) 14:41
더불어민주당 강재홍 화순군의원 후보는 지역 주민들과 함께 제 42주년 5·18 민주화운동 기념일을 맞아 광주 국립 5·18민주묘지에 참배했다.

강 후보는 화순 출신의 故 홍남순 인권변호사, 故 문병란 민족시인, 이한열 열사의 모친 故 배은심 여사 묘소에 오랫동안 머물며 고인들의 숭고한 넋을 기렸다.

강 후보는 “오랜 세월이 지났지만 여전히 지역감정을 바탕으로 광주 민주화운동의 부정적인 시각들이 존재한다. 이를 타파하기 위해 노력해오고 있다.”라고 밝혔다.

이어 “2019년 화순청년회의소 회장 역임 당시 합천청년회의소를 초청해 합동으로 참배했다.” 당시 합천청년회의소 회장 및 회원 일동이 광주의 아픔을 동감하고, 전두환 전 대통령의 과오에 대한 사죄를 촉구했다”라고 하며 당시를 회상했다.

강 후보는 “지금 우리가 누리고 있는 민주, 인권, 평화는 오월의 영령께서 숭고한 희생과 헌신을 하셨던 바탕으로 이루어진 것이다.” 며 “밝혀지지 않은 진실들의 진상조사가 하루라도 빨리 완료돼 민주화 열사들의 영혼과 유족들의 아픔이 조금이나마 치유되었으면 하는 바람이다.”라고 하였다.

화순저널

hsjn2004@naver.com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화순저널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