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곡관리법’논의 안건조정위 위원장 선출, 국민의힘 반대로 무산
더불어민주당 안건조정위원(신정훈·윤준병·이원택), 10월 3일 개회요구
신정훈 의원 “임시위원장은 위원장 선출이 임무, 조속한 선출 통해 본격 논의해야”
화순저널입력 : 2022. 09. 29(목) 15:56
29일(목) 11시 30분, 국회 본청 농해수위 회의실에서 「양곡관리법」 개정안 논의를 위한 첫 안건조정위원회가 열렸다.

더불어민주당 안건조정위원인 신정훈, 윤준병, 이원택 의원의 개회요구서 제출로 열린 이날 회의는 최연장자인 홍문표 의원이 국회 안건조정위원회 위원장 직무대리를 맡아 진행됐다.

신정훈 의원은 “안건조정위를 통해 이견이 해소되어 여야가 함께 쌀값을 해결할 수 있도록 양곡관리법 개정안이 완성되길 바란다. 위원장을 선출하는 절차를 밟아, 내실있게 개정 방향을 논의하자”고 제안했다. 윤준병, 이원택 안건조정위원도 오늘 위원장 선출을 통해 구체적인 의사일정을 잡을 것을 강력히 촉구했다.

그러나 홍문표 위원장 직무대리가 위원장 선출에 여야 이견이 있다고 반발함에 따라, 이날 회의는 정식 위원장을 선출하지 못한 채 산회됐다.

이에 신정훈 의원은 산회 후 “원래 첫 회의는 위원장을 선임하는 게 가장 중요한 절차다. 법사위, 본회의와 예산 심의 등이 진행되어야 하므로 조속히 정상적 논의가 시작되어야 한다. 임시위원장은 위원장을 선출하는 게 임무다. 빠른 시일 내 소집 요구를 통해, 다음 회의에서는 반드시 위원장을 선출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다음 안건조정위원회는 더불어민주당 안건조정위원 3인(신정훈, 윤준병, 이원택)의 개회요구서 제출로 오는 10월 3일(월) 오후 5시, 농해수위 회의실에서 열릴 예정이다.
화순저널

hsjn2004@naver.com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화순저널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