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 치매안심 사회 구현 앞장
화순군립요양병원 치매극복 선도단체 지정
치매 안전망 구축 위한 기관·단체 동참 촉구
화순저널입력 : 2022. 12. 01(목) 16:22
현판식 후 병원 관계자들과 기념촬영 하는 모습
화순군(군수 구복규)이 치매안심 사회를 구현하기 위해 앞장서고 있다.

화순군(군수 구복규)은 지난 11월 30일 치매 친화적 사회문화 조성과 치매 인식 개선을 위해 화순군립요양병원을 치매극복 선도 단체로 지정하고 현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치매극복 선도단체는 지역 사회의 치매환자와 가족을 이해하고 지지하며 동반자 역할을 수행할 수 있도록 적극 동참하는 곳이다.

앞으로 화순군립요양병원은 화순군 치매 안심센터와 연계해 치매검진, 치매극복캠페인 등 치매 돌봄 문화 확산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하게 된다.

박미라 보건소장은 “앞으로도 치매극복 선도단체를 계속 지정해 나가 지역사회에 촘촘한 치매 안전망을 구축하고자 한다”며 “치매안심사회 구현을 위해 다양한 기관·단체에서 동참해 주시기 바란다”고 밝혔다.

치매극복 선도단체 등록을 희망하는 단체·기관은 치매안심센터에 신청서를 제출하면 된다. 지정요건이 충족되면 전 구성원이 치매파트너 교육을 수료하고 치매 안정망 구축을 위한 다양한 활동에 동참하게 된다.
화순저널

hsjn2004@naver.com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화순저널 PC버전
검색 입력폼